: 2019.11.27 수 16:02
> 뉴스 > 부동산 > 부동산뉴스
       
강남권에서 분양받고 싶은 브랜드는?
자이, 래미안 1~2위 … 분양받고 싶은 지역은 ‘반포, 잠원권’
2015년 12월 18일 (금) 15:52:14

서울 강남권에서 가장 분양받고 싶은 브랜드는 무엇일까?

닥터아파트가 서울에 거주하는 닥터아파트 회원 412명을 대상으로 12월 7일부터 13일까지 강남권 분양시장 소비자 선호도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서울 강남권에서 분양받고 싶은 브랜드에 대한 질문에서는 GS건설 자이가 37.5%로 1위를 차지했다. 삼성물산 래미안(35.0%)을 근소하게 제쳤다. 이어 현대산업개발 아이파크(8.4%)와 현대건설 힐스테이트(5.3%)가 각각 3, 4위를 차지했다.

특정 브랜드를 선호하는 이유로는 브랜드 이미지가 좋기 때문에(29.7%)와 브랜드 파워가 좋기 때문(29.0%)이 팽팽하게 맞섰다. 또 대기업 건설사로 안전하기 때문에(14.5%), 투자가치가 높기 때문에(13.7%) 순으로 응답했다.

앞으로 강남권에서 분양받고 싶은 지역으로는 반포, 잠원권이 55.0%로 개포, 대치권 17.6%를 압도했다. 3위는 삼성, 청담권(9.2%)이었다.

반포 잠원권에선 내년 1분기중 신반포자이(607가구), 잠원동 아크로리버뷰(595가구) 등이 분양예정이다.

한편 강남권 아파트를 분양받을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인으로는 교통 학군 등 입지가 44.2%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이어 투자가치(22.1%), 분양가(14.1%), 시공사 브랜드(8.4%) 순이었다.

ⓒ 주거환경신문(http://www.r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식물원, 미디어아트 ‘이이남,
독도이야기 - 독도의 연혁과 분쟁
현대건설, 2019년 세계조경가협
가락1차현대아파트, 이제 빠른 사
“소통중심 조합운영으로 조합원 참
서울시 광진구 뚝섬로 599, 3층 (자양동), 전화: 02)461-5824, 팩스: 02)461-582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다05503 | 발행인 : 김진수 | 편집인 : 권종원 | 등록일 : 1998년 12월 16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종원 | Copyright 2003 주거환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r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