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9.17 화 16:28
> 뉴스 > 부동산 > 부동산뉴스
       
1분기 분양실적, 작년보다 6% 감소
103개단지 4만808가구 분양, 이중 34개단지 1순위 마감
2016년 04월 15일 (금) 11:37:42

1분기 전국 아파트 분양물량은 전년동기 대비 5.9% 감소했다. 작년보다 20~30% 줄어들 것이라는 예측과는 크게 달랐다.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전국에서 1분기(1~3월)에 분양한 아파트는 총 103개단지, 4만808가구로 조사됐다. 이는 전년동기 75개단지, 4만3,367구보다 2,559가구 줄었다. 주상복합 및 연립주택 포함. 임대아파트 제외.

올해 1분기에 분양한 103개단지 중 모든 주택형이 1순위 마감한 단지는 34개 단지였다. 수도권은 35개단지중 10개단지가, 지방은 68개단지중 24개단지가 전평형 1순위 마감됐다.

1분기 청약경쟁률 상위 10개 단지를 보면 올해도 지방 강세가 두드러졌다. 특히 영남권이 1~5위를 차지해 초강세다.

1위는 한화건설이 경남 창원시 의창구 대원동 대원2구역을 재건축하는 창원 대원 꿈에그린이 차지했다. 청약경쟁률이 평균 143.5대 1을 기록했다.

2위는 경남 진주혁신도시 A7블록에 짓는 경남진주혁신도시 대방노블랜드가 차지했다. 평균 95.8대 1을 기록하며 지난해 9월 분양한 진주혁신도시 경쟁률 최고(라온프라이빗 68.4대1)을 뛰어넘었다.

3위는 동원개발이 짓는 부산 해운대 동원 비스타가 차지했다. 평균 경쟁률 86.7대 1을 기록했다. 이어 대구 남산역 화성파크드림(54.8대 1)과 정관신도시 가화만사성 더테라스 2차(45.1대 1)가 각각 4, 5위를 차지했다.

수도권에선 강남권 2개단지만 상위 10개단지에 포함됐다. GS건설이 서울 서초구 잠원동 반포한양을 재건축하는 신반포자이가 평균 경쟁률 37.8대 1로 수도권 1위, 전국 5위를 차지했다. 3.3㎡당 평균 분양가가 4,290만원대에 달했지만 일반공급 1순위 113가구 모집에 4,269명이 몰렸다.

삼성물산이 개포주공2단지를 재건축하는 래미안 블레스티지는 경쟁률 33.6대 1로 수도권 2위, 전국 8위를 차지했다.

ⓒ 주거환경신문(http://www.r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시장 이기는 정부 없다”
음악소풍‧영화제 등 가
궐기대회 이모저모 - 재건축
현대건설, 조경 디자인 우수성 인
“장안평, 자동차 애프터마켓의 메
서울시 광진구 뚝섬로 599, 3층 (자양동), 전화: 02)461-5824, 팩스: 02)461-582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다05503 | 발행인 : 김진수 | 편집인 : 권종원 | 등록일 : 1998년 12월 16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종원 | Copyright 2003 주거환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rcnews.co.kr